"그는 최고였다" ‘이터널스’ 월드 프리미어 이후 마동석을 향한 시선과 평가

작성자 관리자 날짜 2021-12-20 14:01:23

핵주먹+위트+뛰어난 연기력으로 완성된 마동석의 ‘길가메시’…핵주먹으로 세계정복!

영화 ‘이터널스’는 지난 18일과 22일 진행된 ‘월드 프리미어 행사’와 ‘화상 기자회견 인터뷰’ 직후 뜨겁게 쏟아지는 현지 언론들의 영향으로 더욱 세계인들의 기대를 끌고 있다.

코믹북닷컴의 브랜든 데이비스 기자는 “특히 마동석이 연기한 ‘길가메시’와 이카리스의 연기는 카리스마가 돋보인다”라고 말하며 ‘이터널스’를 본 소감을 전했다. 미국 유명 연예 매체 ‘데드라인’ Pete Hammon은 “전쟁터에서는 무시무시하지만 마음속은 겁쟁이인 테나의 전사이자 조력자인 ‘길가메시’ 역으로 돈 리는 더할 나위 없이 기쁜 존재이다.”라고 평을 남겼고, 미국 코믹 및 게임 전문 매체 '다이렉트' Liam Crowley은 “힘의 존재에도 불구하고 Don Lee의 ‘길가메시’는 서로 제각기 다른 팀원들과 진솔한 대화를 나눌 때 가장 강해진다”라고 해외 외신 보도를 통해 전했다. 이어 미국 아트 엔터테인먼트 매체 '오브저버' Oliver Jones는 “치매로 고통받는 사랑하는 사람을 보살핀 적이 있다면, 모든 이들을 몰아세우는 테나를 보호하고 보살피는 이터널스의 천하장사 길가메시(부산행의 돈 리)의 모습에 감동받고 공감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미국 코믹 전문 매체 '너디스트'의 Rosie Knight는 “졸리와 리는 영화에서 가장 놀라운 커플 중 하나로 함께 스크린에 나올 때마다 빛이 난다.”라고 말하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으며 미국 영화 전문 매체 '슬래쉬필름' Hoai-Tran Bui는 “길가메시(돈 리, 불굴의 존재 그 자체)는 이터널스 중 가장 강력하고 친절한 존재이다.”라고 설명했다. 영국 코믹 및 게임 전문 매체 '덴오브긱'의 Don Kaye는 “훨씬 더 좋은 것은 테나의 충실한 친구인 초강력 길가메시 (할리우드 영화 속 최초의 한국인 슈퍼히어로)역의 진심 어린 돈 리이다.”라고 소감을 말하며 마동석을 향해 호평을 아끼지 않았다.

또한, 안젤리나 졸리와 8-9개의 작품에 출연했으며, 25년 넘게 여성 스턴트 경력을 쌓아온 ‘유니스 허터트’는 마동석과의 작업은 어땠냐는 질문에 “스턴트 팀이 가장 좋아한 배우다. 저희가 어떤 동작, 움직임을 제시하든 자기 앞에 놓인 장면은 뭐든지 그대로 해내는 배우로 마동석이 지금까지 한 모든 장면들이 다 멋졌다"며 극찬했다. 더불어 ‘이터널스’를 감상한 모든 세계인들은 하나같이 “마동석은 좋은 연기력을 갖춘 파워하우스. 액션의 최고봉” 이라고 입을 모았다.
 

<사진제공 – 마동석 배우 인스타그램>

헐리우드도 반한 마동석. 뛰어난 연기력과 그의 오랜 복싱 경험을 바탕으로 한 강력한 주먹 액션까지 독보적인 이런 배우는 세계적으로 특별하고 드물다며 세계적으로 인정을 받고 있을뿐더러 한국계 미국인 배우로써 전 세계 해외동포들뿐만 아니라 한국 팬들에게도 큰 자긍심을 불러일으키고 있고 한국을 더욱더 세계적으로 인정받게 하고 있다. 기생충, 오징어 게임의 신드롬보다 훨씬 이전에 마동석을 선택했던 마블과 클로이 자오의 혜안은 한국 팬들과 아시아인들에게도 큰 자긍심이 되었다. 한편, 영화 ‘이터널스’는 오는 11월 3일 국내 개봉 예정이다.

 

출처 : http://www.cine21.com/news/issue/view/?mag_id=1519&utm_source=naver&utm_medium=news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